[복지동향] 기초생보제 20년만에 수급자 142만 → 203만명으로

작성자
노원 복지샘
작성일
2020-09-23 10:56
조회
3252

[출처] 중앙일보
[원문바로가기]  https://news.joins.com/article/23878545



한국 복지의 근간은 시행 20년을 맞은 국민기초생활보장제도다. 그간 국민의 복지 욕구가 커지면서 사회복지가 크게 성장해왔다. 이제는 포용적 복지국가의 실현을 지향하고 있다. 올해는 180조5000억원이 사회복지에 사용된다. [중앙포토]



한국 복지의 근간은 시행 20년을 맞은 국민기초생활보장제도다. 그간 국민의 복지 욕구가 커지면서 사회복지가 크게 성장해왔다. 이제는 포용적 복지국가의 실현을 지향하고 있다. 올해는 180조5000억원이 사회복지에 사용된다. [중앙포토]



  올해 사회복지에 쓰는 돈은 180조5000억원이다. 2010년의 2.2배에 달한다. 국민의 복지 욕구가 커지면서 사회복지가 나날이 성장한다. 한국 복지의 근간은 국민기초생활보장제도이다. 시행한 지 20년 됐다. 2000년 김대중 대통령은 종전 생활보호제도의 시혜적 복지를 ‘복지=권리’로 바꿨다. 또한 국가의 의무로 규정했다. ‘생산적 복지’로 불린다. 보건복지부 설예승 기초생활보장과장은 “되돌아보면 공공부조의 대상을 확대하고 보장 수준을 높여 포용적 복지국가의 토대를 마련했다고 볼 수 있다”고 말했다.

극빈층 시혜에서 ‘복지=권리’로

생계비 부양의무자 기준 완전 폐지

의료급여 기준 개선, 주거급여 완화

비수급·청년 빈곤층은 과제로 남아
 

생활보호제는 65세 이상 노인이나 18세 이하 청소년, 근로무능력자를 보호했다. 기초생보제는 연령에 관계없고, 일해도 소득이 기준에 미치지 못하면 기초수급자로 보호한다. 다만 부양의무자를 따지는데, 이 기준을 순차적으로 완화해 왔다. 2000년 기준 부양의무자는 직계혈족 및 배우자, 생계를 같이 하는 2촌 이내 혈족이었다. 조부모와 손자녀가 부양의무가 있었으나 2015년 1촌 직계혈족으로 완화했다. 

  또 2017년  수급자 신청 가구에 노인(만 65세 이상) 또는 중증 장애인(장애등급 1~3급)이 있고, 부양의무자 가구에 기초연금·장애인연금 수급자가 있으면 부양의무자 기준을 적용하지 않게 됐다. 2019년에는 부양의무자 가구에 중증장애인이나 기초연금 수급자가 있으면 제외했다. 2015년 교육급여, 2018년 주거급여를 따질 때도 따지지 않았다.
전체 1,305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사항
[필독] 복지동향 & 칼럼 게시판 이용 안내
노원 복지샘 | 2019.12.17 | 추천 0 | 조회 14287
노원 복지샘 2019.12.17 0 14287
394
[복지칼럼] 일하는 여성 늘어야 저출산 사라진다
노원 복지샘 | 2020.11.11 | 추천 0 | 조회 2914
노원 복지샘 2020.11.11 0 2914
393
[복지동향] 돌봄의 굴레서 잇단 비극… “보호자 번아웃 대책 절실”
노원 복지샘 | 2020.11.11 | 추천 0 | 조회 2619
노원 복지샘 2020.11.11 0 2619
392
[복지동향] 특고 85% "찬성", 사업주 88% "반대"…특고 고용보험 어쩌나
노원 복지샘 | 2020.11.11 | 추천 0 | 조회 2811
노원 복지샘 2020.11.11 0 2811
391
[복지동향] 좀처럼 줄어들지 않는 신규 확진… 2, 3주 뒤 수도권 1.5단계 가능성
노원 복지샘 | 2020.11.11 | 추천 0 | 조회 3119
노원 복지샘 2020.11.11 0 3119
390
[복지동향] 보건당국 “코로나 백신 수입, 안전성 등 종합적 판단”
노원 복지샘 | 2020.11.11 | 추천 0 | 조회 2782
노원 복지샘 2020.11.11 0 2782
389
[복지칼럼] 늘 어르신 곁에 있는 방문간호서비스
노원 복지샘 | 2020.11.10 | 추천 0 | 조회 2798
노원 복지샘 2020.11.10 0 2798
388
[복지동향] 받아주는 곳 없고 쫓겨나기 일쑤…절망에 내몰린 20대
노원 복지샘 | 2020.11.10 | 추천 0 | 조회 2824
노원 복지샘 2020.11.10 0 2824
387
[복지동향] 23년 돌본 조현병 딸에 흉기 든 母… 재판부도 흔들렸다
노원 복지샘 | 2020.11.10 | 추천 0 | 조회 2841
노원 복지샘 2020.11.10 0 2841
386
[복지동향] 자살예방 예산 3년새 3배 늘었지만… 가시적 성과 '역부족'
노원 복지샘 | 2020.11.10 | 추천 0 | 조회 2845
노원 복지샘 2020.11.10 0 2845
385
[복지동향] '태움' 피해 간호사 업무상 재해 인정
노원 복지샘 | 2020.11.10 | 추천 0 | 조회 2847
노원 복지샘 2020.11.10 0 2847
  • 노원구청
  • 노원교육복지재단
  • 룸셰어링
  • 한국보건사회연구원
  • 보건복지데이터포털
  • 보건복지부콜센터
  • 복지로
  • 생활복지
  • 서울시복지포털
  • 노원구의회
  • 노원구보건소
  • 노원구장애인일자리지원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