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동향] "여기 사람 있어요"…한밤 폭우에 반지하 발달장애 가족 참변(종합)

작성자
노원 복지샘
작성일
2022-08-09 10:43
조회
260







[출처] 연합뉴스

[원문보기] https://www.yna.co.kr/view/AKR20220809029951004?section=society/all

집 앞 도로 꺼지면서 빗물 들이닥쳐…주민들 필사적 구조했지만 끝내 3명 사망




일가족 3명 침수로 고립돼 사망한 관악구 한 빌라

일가족 3명 침수로 고립돼 사망한 관악구 한 빌라

(서울=연합뉴스) 설하은 기자 = 간밤 폭우로 서울 관악구에서는 지난 8일 오후 9시 7분께 침수로 반지하에 3명이 갇혀 신고했지만 결국 사망했다. 사진은 사고 현장. 2022.8.9 soruha@yna.co.kr




(서울=연합뉴스) 송정은 설하은 기자 = 간밤 폭우로 관악구 신림동 반지하 주택에 살던 발달장애 가족이 침수로 고립돼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9일 경찰 등에 따르면 이날 0시 26분 신림동 한 주택 반지하에서 40대 여성과 그 여동생 A씨, A씨의 10대 딸이 사망한 채 차례로 발견됐다.

A씨는 전날 빗물이 들이닥치자 지인에게 침수 신고를 해달라고 요청했고, 지인이 전날 오후 9시께 경찰에 신고했다.

 

신고를 접수한 경찰은 주택 내에 폭우로 물이 많이 들어차 있어 배수 작업이 필요하다고 보고 소방에 공동 대응을 요청했다

 

그러나 배수 작업 이후 이들 가족을 발견했을 때는 이미 숨진 상태였다.

이들은 자매의 모친과 함께 4명이 거주하고 있던 것으로 파악됐다. 모친은 병원 진료를 위해 사고가 벌어진 당시 집을 비웠던 것으로 알려졌다.

A씨의 언니는 발달장애가 있었다고 인근 주민들이 전했다. 관악구청 관계자는 "다운증후군을 앓고 있었다"고 말했다.

경찰은 이들에 대한 의사 검안 이후 부검 여부를 판단할 예정이다.

같은 건물 반지하 옆집에 사는 전예성(52) 씨는 당시 상황에 대해 "도로에 물이 허벅지까지 차면서 반지하 현관은 이미 문을 열 수 없는 상황이었다"며 "방범창이 있는 창문이 유일한 탈출구였는데 성인 남성 2명이 이중 방범창을 뜯어내고자 했지만 몇 초 만에 물이 차올랐다"고 설명했다.

같은 건물에 사는 박모 씨는 "전날 오후 9시께 물이 차올라 계속 119에 전화했지만 대기음이 들리고 통화 연결이 되지 않았다"며 "또 도로에 물이 허리까지 차 소방차가 들어올 수도 없었다"고 말했다. 이어 "밤 11시, 12시쯤 물이 빠지기 시작했고 소방이 와서 장비로 방범창을 뜯어서 수습했다"고 했다.

전날 기록적인 집중호우가 내린 데다 이날 오전까지 비가 내려 배수 작업은 지속되고 있다.

사고가 벌어진 골목에 있는 대부분의 건물 지하에서 호스를 연결해 물을 빼내고 있다.

골목 인근 편의점도 침수 피해로 전날 오후 8시부터 정전돼 냉동고와 포스기 등이 작동되지 않고 있다.

소방 관계자는 "밤 12시부터 계속 물을 빼고 있는데 오늘 내내 해야 뺄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sje@yna.co.kr, soruha@yna.co.kr






전체 2,23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사항
[필독] 복지동향 & 칼럼 게시판 이용 안내
노원 복지샘 | 2019.12.17 | 추천 0 | 조회 31730
노원 복지샘 2019.12.17 0 31730
2229
[복지칼럼] [기고] ‘복지사각’ 없게 사회안전망 더욱 촘촘히
노원 복지샘 | 2022.12.09 | 추천 0 | 조회 6
노원 복지샘 2022.12.09 0 6
2228
[복지동향] “불안·우울 감소시켜”...해외 석학들이 진단한 안심소득 장단점은
노원 복지샘 | 2022.12.09 | 추천 0 | 조회 6
노원 복지샘 2022.12.09 0 6
2227
[복지동향] “집 앞마당 나오듯이 아이와 함께 들러 책 읽어요”
노원 복지샘 | 2022.12.09 | 추천 0 | 조회 7
노원 복지샘 2022.12.09 0 7
2226
[복지동향] 힘겨웠던 한 해, 조수미의 따스한 위로
노원 복지샘 | 2022.12.09 | 추천 0 | 조회 5
노원 복지샘 2022.12.09 0 5
2225
[복지동향] “편하려고 지원받는데 왜 더 힘들까”···연극으로 본 ‘장애인 활동지원 제도’ 실상
노원 복지샘 | 2022.12.09 | 추천 0 | 조회 6
노원 복지샘 2022.12.09 0 6
2224
[복지동향] 지난해 늘어난 일자리 85만개···코로나 여파에 숙박·음식점 일자리 최초 감소
노원 복지샘 | 2022.12.09 | 추천 0 | 조회 6
노원 복지샘 2022.12.09 0 6
2223
[복지동향] 가족센터, 1인가구 긴급돌봄 도입
노원 복지샘 | 2022.12.09 | 추천 0 | 조회 6
노원 복지샘 2022.12.09 0 6
2222
[복지칼럼] [영국] 1인가구 증가와 사회변화
노원 복지샘 | 2022.12.08 | 추천 0 | 조회 8
노원 복지샘 2022.12.08 0 8
2221
[복지동향] 점점 더 ‘나 혼자 산다’… 2050년엔 10가구 중 4가구 육박할 듯
노원 복지샘 | 2022.12.08 | 추천 0 | 조회 7
노원 복지샘 2022.12.08 0 7
2220
[복지동향] “둥글둥글, 동글동글…떡살 무늬에 따라 소원이 이뤄집니다” 놀면서 익히는 배움터, 꿈이 자란다
노원 복지샘 | 2022.12.08 | 추천 0 | 조회 6
노원 복지샘 2022.12.08 0 6
  • 노원구청
  • 노원교육복지재단
  • 한국보건사회연구원
  • 보건복지데이터포털
  • 보건복지부콜센터
  • 복지로
  • 생활복지
  • 서울시복지포털
  • 노원구의회
  • 노원구보건소
  • 노원구장애인일자리지원센터
  • 노원어르신일자리지원센터